여행의 새로운 발견 - 월간 뚜르드몽드
 
발행구분
[2017년 09월호]     대륙분류 : [유럽]     국가분류 : [영국]     도시분류 : [스코틀랜드]
기사제목
[COVERSTORY] 스코틀랜드에 대한 10가지 사실

Scotland :: Information

스코틀랜드에 대한 10가지 사실

1 스코틀랜드 국화의 이름은 ‘Scottish Thistle’. 우리에겐 ‘엉겅퀴’로 알려진 꽃이다. 여기에는 다양한 의미가 담겨 있다. 스코틀랜드에게 시슬은 용기와 헌신, 그리고 힘과 투지를 상징한다.

2 스코틀랜드의 역사에 관심이 있다면 ‘클랜Clan’에 대한 이해를 마치고 여행 길에 나서는 것이 좋다. 중세시대 때부터 스코틀랜드는 수많은 클랜 공동체들이 모여 이뤄진 왕국이었다. 같은 조상을 둬 성이 같은 가족들끼리 공동체를 이루고 자신들 가문의 명예와 이익을 지키기 위한 전쟁도 서슴지 않은 용맹한 민족이다. 같은 클랜에 속하는 일원들은 모두 같은 성을 사용하지만 그렇다고 모두가 혈연관계는 아니었다. 잉글랜드와의 치열한 전쟁을 거치며 승리와 패배, 문화의 탄압 등을 겪던 역사는 1707년에 끝내 UK로 합병되며 일단락되었다. 허나 여전히 혈연과 지연
으로 뭉친 스코티쉬의 동포 의식이 스코틀랜드 전통 문화를 계승시키고 있다.

3 스코틀랜드를 상징하는 문화 중 하나는 타탄Tartan이다.
기원전 13세기경에 처음 하일랜드 지방에서 발달하기 시작한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각 지역마다 다양한 타탄 디자인이 등장하면서 곧 한 가문, 클랜마다 상징하는 타탄 문양을 갖게 되었다. 고로 두 클랜이 다투는 전쟁터에서는 서로의 타탄으로 아군과 적군을 알아봤다. 스코틀랜드는 3개의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을 보유하고 있다. 수도 에든버러 Edinburgh 의 구시가지와 신시가지,

4 보다 남쪽의 작은 개척마을 뉴 래너크 New Lanark , 잉글랜드와의 국경지대에 자리하는 로마 제국 시대의 성벽 하드리아누스의 장성Hadrian’s Wall 들이 그 주인공이다.

5 스코틀랜드의 지형은 크게 세 지역으로 구분된다. 하일랜드Highlands 와 로우랜드 Lowlands , 그리고 사우선 업랜드 Southern Uplands.

스코틀랜드의 국화 'Thistle'.

6 스코틀랜드는 독자적인 화폐를 보유하고 있다. 영국에서 공통으로 사용되는 파운드와 그 가치는 같지만 화폐 디자인이 다른 스코틀랜드 파운드를 국내의 주요 은행 3곳에서 발행한다. 해당 은행은 ‘ Bank of Scotland’, ‘Royal Bank of Scotland ’, 그리고 ‘Clydesdale Bank ’. 혹 흔치 않은 스코틀랜드 파운드를 여행 중 사용하고 싶다면 해당 은행들을 방문해 본인이 소유하고 있는 영국 파운드를 교환할 수 있다. 하지만 영국 땅을 벗어난 해외의 환전소에서는 스코틀랜드 파운드를 취급하지 않으니 참고하자. 번거로움을 피하고 싶다면 스코틀랜드 내에서도 얼마든지 통용되는 영국 파운드로 환전해 사용해도 괜찮다.

7 유럽 내의 여러 나라에서 비슷한 문화를 찾아볼 수 있는 악기 백파이프 Bagpipes . 역사적 기록에 의거했을 때 스코틀랜드는 백파이프의 본 고장이다. 이는 본래 전쟁터에서 사용하기 위해 처음 만들어진 것으로 알려져 있다.

8 스코틀랜드는 영어와 게일어를 사용한다. 북부의 스카이 섬을 비롯한 몇몇 지역에서는 여전히 게일어의 흔적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가장 기본적인 예로는 ‘호수’를 뜻하는 단어 ‘ Loch’ 를 들 수 있다. 스코틀랜드 내에서 호수를 ‘ Loch ’이외의 단어로 표기하는 경우는 찾아보기 힘들다. 이외에도 도로 표지판에선 기본적인 영어 상식으로는 읽기조차 힘든 단어들이 즐비하게 발견된다. 이와 더불어 고대 스칸디나비아어의 잔재도 남아 있다.

9 스코틀랜드는 현 시대에 없어선 안 될 발명품들을 많이 탄생시켰다. 가장 먼저 위스키, 그리고 우비와 고무장화, 자전거 페달, 전화기, 아스팔트 포장재료, 페니실린 등 모두가 이제는 전 세계가 필요로 하는 창조물들이다.

10 영국은 총 4 왕국으로 구성된다. 잉글랜드, 스코틀랜드, 웨일즈, 북아일랜드. 각 나라마다 국기가 구분되어 있다. 그중 잉글랜드와 스코틀랜드, 북아일랜드의 국기 디자인을 합쳐탄생된 것이 지금의 영국 국기이다. 파란 배경에 흰색 X자가 그려진 스코틀랜드 국기와 흰 배경에 빨간 십자가가 그려진 잉글랜드 국기, 흰 배경에 빨간 X자가 그려진 북아일랜드의 것을 겹치면 현 영국 국기가 완성된다.

스털링 성에서 2킬로미터 떨어진 곳에 보이는 스코틀랜드의 국민 영웅 '윌리엄 월레스' 기념탑.
스코틀랜드를 상징하는 소, 해미쉬.

▲ 다음글

이전글 다음글 리스트

메인페이지 | 회사소개 | 정기구독 | 뚜르드몽드 기사검색 | 커뮤니티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